광고
광고

경기도농업기술원, 시·군 농업용 유용미생물 배양시설 현장기술지원 추진

양건립 생명과학전문기자 kspa@jeongpil.com | 기사입력 2019/09/08 [08:59]

경기도농업기술원, 시·군 농업용 유용미생물 배양시설 현장기술지원 추진

양건립 생명과학전문기자 kspa@jeongpil.com | 입력 : 2019/09/08 [08:59]


[정필] 경기도농업기술원과 경기도동물위생시험소가 합동으로 오는
29일까지 안전한 농업용 유용미생물 생산을 위하여 도내 18개 시군농업기술센터에서 운영하는 유용미생물배양시설에 대하여 현장기술지원을 추진한다.


경기도내 18개 시군농업기술센터에서는 지난 2008년부터 사료관리법에 의거한 보조사료 미생물제제와 비료관리법에 의거한 토양개량용 미생물제제를 생산하여 농업현장에 공급하고 있다.


농업용 유용미생물 공급은 친환경농축산업 기반조성을 위한 공약사업으로 지난 2018년에 도내 23천여 농가에 12천톤의 유용미생물을 공급했고 금년도에도 13천여톤의 유용미생물을 생산하여 공급할 계획이며, 1327명 설문조사 결과 91%의 응답자가 미생물 사용에 대하여 전반적으로 만족하는 만큼 안전한 생산관리가 중요하다.


이번 현장기술지원에서는 축산냄새저감 및 가축의 소화력 향상을 통한 면역력 증진도움, 농작물의 안정적인 생육환경 조성을 위해 공급되는 미생물의 안전한 생산을 위하여 미생물 종균의 관리사항, 미생물 배양시설 운영사항, 농업인 미생물 공급관리, 실험실 안전관리, 미생물 생산 관계법령 준수사항 등에 대하여 현장점검과 기술지원을 추진한다.


김현기 기술보급과장은 이번 현장기술지원을 통해 문제점을 파악하고 발전방안을 수립, 양질의 유용미생물을 지속적으로 안전하게 공급해 친환경농축산업 생산기반 조성에 만전을 기하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