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수원시, 민·관·군 참여 거리 청소 태풍 피해 복구 ‘동분서주’

김창석 환경전문기자 kspa@jeongpil.com | 기사입력 2019/09/08 [18:39]

수원시, 민·관·군 참여 거리 청소 태풍 피해 복구 ‘동분서주’

김창석 환경전문기자 kspa@jeongpil.com | 입력 : 2019/09/08 [18:39]


[정필] 태풍
링링이 지나간 8일 이른 새벽부터 수원시 민··군이 하나가 돼 거리에서 합동 대청소와 피해 복구 작업을 했다. 이번 작업에는 수원시 공직자, 시 관내 소방서·군부대 관계자, 환경관리원, 시민 등 민··군이 함께했다.


이들은 이른 새벽부터 거리로 나와 태풍 링링 피해를 입은 전통시장, 행궁로, 영통구·권선구 거리 등에서 합동 대청소를 했다. 길가에 떨어진 나뭇가지와 바람에 실려 온 쓰레기를 마대자루에 담고, 주요 도로변을 비롯한 골목 구석구석을 빈틈없이 청소했다.


수원시 관계자는 태풍 링링이 지나간 자리를 민관군이 하나가 돼 대청소를 하고, 피해 복구 작업을 해 깨끗한 수원의 거리를 되찾을 수 있었다면서 평범한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게 해준 시 공직자, 환경관리원, 시민 등 모든 분들에게 감사하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수원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