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과천시, 추사박물관 특별전시회 ‘추사의 성북동 나들이’ 개최

성북동 리홀아트갤러리와 연계, 2월 22일 특별전 개막

김지태 문화전문기자 | 기사입력 2019/02/23 [19:44]

과천시, 추사박물관 특별전시회 ‘추사의 성북동 나들이’ 개최

성북동 리홀아트갤러리와 연계, 2월 22일 특별전 개막

김지태 문화전문기자 | 입력 : 2019/02/23 [19:44]

 

과천시 추사박물관이 성북동에 위치한 리홀아트갤러리와 연계한 특별전시회 추사의 성북동 나들이를 지난 22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324일까지 한 달간 개최한다. 리홀아트갤러리에서 열리는 이번 전시는 과천시 추사박물관이 외부에서 개최하는 첫 전시회인 동시에, 사립미술관인 리홀아트갤러리와 협업방식으로 진행된다는 점에서 더욱 특별하다.

 

전시회는 1추사박물관이 걸어온 길’, 2추사의 글씨로 구성된다. 전시유물로는 제주시절 추사의 편지우선 이상적에게 보낸 편지4점과 윤주비(尹宙碑) 임모사진인화본, ‘원사현진적제첨, ‘성담상게탁본 등 주로 추사체의 다양성을 보여주는 자료들이 선을 보일 예정이다.

 

한편, 2013년 개관한 추사박물관은 그간 10번의 특별전을 개최하여 추사 김정희 선생의 삶과 예술을 시민들에게 알리는데 주력해오고 있다. 리홀아트갤러리는 아트갤러리와 뮤직갤러리를 함께 운영하고 있으며, 다양한 방면의 수준 높은 전시를 개최해오고 있다.

 

윤진구 추사박물관장은 추사박물관은 유물 대여는 계속해왔지만, 서울에 위치한 사립미술관과 연계한 특별전은 처음으로, 서울 시민들도 추사의 묵향을 느낄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 이다. 과천시민 뿐 아니라 많은 서울시민들도 전시장을 찾아주시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