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익산시, ‘풍경있는 마을숲 만들기’ 공모사업 선정

2020년 봄, 성당포구마을에 돌배나무 외 9종 1,718본 식재 계획

양건립 기자 kspa@jeongpil.com | 기사입력 2019/10/04 [14:54]

익산시, ‘풍경있는 마을숲 만들기’ 공모사업 선정

2020년 봄, 성당포구마을에 돌배나무 외 9종 1,718본 식재 계획

양건립 기자 kspa@jeongpil.com | 입력 : 2019/10/04 [14:54]
    익산시, ‘풍경있는 마을숲 만들기’ 공모사업 선정

[정필=양건립 기자 kspa@jeongpil.com] 익산시는 성당면 성당포구마을이 전라북도가 주관한 ‘2020년 풍경있는 마을숲 만들기’ 공모사업에 선정돼 국도비 1억원을 확보했다고 4일 밝혔다.

‘풍경있는 마을숲 만들기’ 공모사업은 나무심기 사업에 소외되었던 농·산촌마을 주변의 경관조성과 마을 유휴공간을 활용한 수목식재로 주거환경을 개선 및 소득증대를 위한 사업이다.

시는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국도비 1억원 등 총 1억5천400만원을 투입하여 2020년 봄철 익산의 주요 관광지인 성당포구마을에 돌배나무 외 9종 1,718본을 식재해 특색 있는 풍경의 명품숲을 조성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사업이 완료되면 마을에서 숲을 관리하게 돼 온전히 마을숲의 역할을 할 것”이라며 “특히 체험객 방문시 마을의 아름다운 정취를 느낄 수 있는 숲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성당포구마을은 연간 3만여 명이 방문하는 대표적인 농촌 체험관광마을로 금강체험관, 슬로푸드체험관, 자전거길 등 여러 관광자원이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