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경만선 의원, 서울시 마을미디어 방송국들과 정책 간담회 개최

지역 주민의 미디어 활용 역량강화와 마을미디어 활성화 지원을 위한 정책 논의

류다인 정치전문기자 kspa@jeongpil.com | 기사입력 2019/10/21 [16:45]

경만선 의원, 서울시 마을미디어 방송국들과 정책 간담회 개최

지역 주민의 미디어 활용 역량강화와 마을미디어 활성화 지원을 위한 정책 논의

류다인 정치전문기자 kspa@jeongpil.com | 입력 : 2019/10/21 [16:45]
    경만선 의원

[정필=류다인 정치전문기자 kspa@jeongpil.com ] 경만선 의원은 지역 주민의 미디어 활용 역량강화와 마을미디어 활성화 지원을 위해 서울시 주요 마을미디어 방송국 담당자들과 정책 간담회를 가졌다.

10월 21일 오후 1시에 서울시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실에서 개최된 정책 간담회에는 경만선 의원, 서울시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마을미디어 담당자와 방화마을방송국, 강서FM, 마을미디어뻔, 미디액트, 은평시민신문, 마을생활전파소 등 서울시 다양한 지역의 마을미디어 방송국이 참여했다.

마을미디어는 지역 주민이 자발적으로 신문, 라디오, 영상매체 등을 이용해 지역 사회의 현안, 행사 등을 소통하기 위해 만들어진 것으로 현재 전국적으로 300여개가 있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특히 ‘주민이 주인인 미디어’를 표방하고 있어 주민들이 일상을 서로 공유하고, 생활의 문제를 발견하여 토론하고 해결해가는 과정이 중요시되기 때문에 마을미디어는 흔히 ‘풀뿌리미디어’, ‘자치미디어’로도 위상을 정립해가고 있다.

정책 간담회에 참석한 강서지역 마을미디어 김지혜 방송국장은 “마을미디어는 각 지역 시민들이 다양한 미디어로 이웃과 소통하고 생활 속의 건전한 공론장으로서의 역할을 하고 있다”고 하며, “간담회를 통하여 마을미디어 방송국 현장의 목소리가 반영되어 마을미디어의 건전한 활성화가 이뤄졌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서울시의회 경만선 시의원은 “지방분권 및 지방자치 강화가 화두인 이때에 주민자치를 실현할 수 있는 마을미디어를 활성화 하는 것은 서울시의 의무이자 책임”이라고 하며 “지역의제, 지역특성과 문화를 내용으로 마을미디어의 독립적인 운영을 보장하여 자율성을 존중하고 마을미디어 활성화를 위한 정책적 지원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