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파랑새 우체통, 희망이 움트다 행복이 날아오르다

전국 최초 아동이 제작한 아동전용 의견함 설치·운영

김정훈 기자 kspa@jeongpil.com | 기사입력 2019/10/22 [13:27]

파랑새 우체통, 희망이 움트다 행복이 날아오르다

전국 최초 아동이 제작한 아동전용 의견함 설치·운영

김정훈 기자 kspa@jeongpil.com | 입력 : 2019/10/22 [13:27]
    파랑새우체통 제막식 개최

[정필=김정훈 기자 kspa@jeongpil.com] 인천 동구는 지난 21일, 구청 본관 입구에서 아동전용 의견함 조성활동에 참여한 아동들과 함께 파랑새우체통 제막식을 개최했다.

아동전용 의견함인 파랑새우체통은 인터넷 접속이 어려운 아동들도 손쉽게 의견을 표출할 수 있는 오프라인 아동의견 수렴 장치로 아동친화도시 인천 동구에서 아동의 의견에 좀 더 귀를 기울일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하기 위해 전국최초로 만들었다.

특히 구는 파랑새 우체통을 아동이 직접 제작에 참여할 수 있도록 지원해 더욱 뜻깊은 우체통을 만들어 냈다.

우선 우체통의 디자인을 아동의 기호에 맞춰서 선택하기 위해 디자인 선호도 조사를 실시했으며, 우체통의 외관도 아동이 자신의 생각을 표현할 수 있도록 직접 제작에 참여함으로써 파랑새우체통의 역할에 대한 아동들의 고찰을 투영해냈다.

그 결과 드디어 파랑새우체통을 멋지게 완성해 냈으며, 제작에 참여한 아동들과 함께 그 기쁨을 나누고자 파랑새우체통 제막식을 개최했다.

제막식에서는 파랑새우체통 조성 경과보고 후 각 분임별로 대표 아동이 자신들의 구상 내용을 설명하고 그 의미를 되새기며 ‘아동의, 아동을 위한, 아동에 의한’파랑새우체통의 원활한 운영을 기원했다.

구 관계자는“파랑새우체통은 향후 파랑새우체통 안내표지와 함께 관내 초·중·고등학교 3개소에 설치돼 아동의 고충사항을 처리하는 선봉장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아동이 행복한 도시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