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경기도, 미취업여성 재도약 경기여성 취업지원금 사업 1차 접수 2.8:1

김성문 경제전문기자 kspa@jeongpil.com | 기사입력 2019/12/15 [09:05]

경기도, 미취업여성 재도약 경기여성 취업지원금 사업 1차 접수 2.8:1

김성문 경제전문기자 kspa@jeongpil.com | 입력 : 2019/12/15 [09:05]


[정필] 경기도가 미취업여성의 재도약을 돕기 위해 올해 처음으로 추진하는
경기여성 취업지원금사업의 1차 지원접수가 당초 예상보다 많은 참여자들이 접수, 성공리에 마감했다. 도는 지난 122일부터 13일까지 ‘2019 경기여성취업지원금’ 1차 선정 대상자 1000명을 모집한 결과, 모집인원의 2.8배에 달하는 2804명의 신청자가 접수됐다.

 

경기여성 취업지원금 사업은 경기도의회에서 제안된 민생 정책 신규 사업으로, 경력단절 이후 재취업을 위한 구직활동에 많은 애로사항이 있는 여성을 대상으로 기존의 재취업 지원방식에 더해 직접적인 구직활동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원대상은 적극적 구직의사가 있는 만 35~59세 여성으로, 중위소득 100% 이하 가구 중 경기도 거주 1년 이상의 미취업자이며, 선정인원은 올해 1000명을 시작으로 내년까지 총 3400명을 지원할 예정이다.

 

주관기관인 경기도일자리재단은 1차 신청자를 대상으로 가구소득, 미취업기간, 경기도 거주 기간, 구직활동계획 등을 체계적으로 검증해 최종 선정자 1000명을 오는 12월 말 발표할 계획이며, 예비교육을 거친 후 내년 1월 중 1차 취업지원금을 지급할 예정이다.

 

사업대상자로 선정되면 취업지원금과 함께 여성새로일하기센터의 전담상담사 지정, 취업컨설팅, 취업역량강화 교육, 취업박람회 참가 등 다양한 취업지원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도는 많은 도민들의 관심에 힘입어 내년에는 지원 대상을 2400명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경기여성취업지원금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일자리재단 역량개발1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차종회 경기도 여성정책과장은 짧은 접수기간이지만 미취업 여성들의 높은 관심을 확인할 수 있었다라며 취업지원금 이외에도 새일센터의 다양한 프로그램과 서비스가 연계되어 취·창업 성공에 확실한 도움이 될 것이다. 내년에도 모집홍보와 선정에 심혈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