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화성시의회, 경제환경위원회 향남 폐기물처리업체 화재 현장점검

화재상황 정리와 재발방지에 총력 다해줄 것 주문

이승현 기자 kspa@jeongpil.com | 기사입력 2020/01/30 [22:27]

화성시의회, 경제환경위원회 향남 폐기물처리업체 화재 현장점검

화재상황 정리와 재발방지에 총력 다해줄 것 주문

이승현 기자 kspa@jeongpil.com | 입력 : 2020/01/30 [22:27]

 

 

[정필] 화성시의회 경제환경위원회는 지난 22일 향남읍 구문천리 소재 폐기물 재활용시설에서 발생한 화재현장을 확인하고 대책마련 및 재발방지를 위한 간담회를 진행했다. 현장간담회에는 경제환경위원회 신미숙 위원장을 비롯해 조오순 부위원장, 원유민, 이창현, 박경아 의원과, 화성시 자원순환과, 환경지도과, 허가민원1·2과, 건축과 등 자원순환시설 인·허가 관련부서가 함께 현장을 점검하고 문제점에 대한 질의·응답을 진행했다.

 

해당 화재사건은 지난 28일 잔화 정리가 완료되어 화성소방서에서 현장순찰 중이며 흡착포 등 방재장비를 이용해 오염수 외부유출을 차단한 상황이다. 화성시 환경지도과에서는 오는 2월부터 소방 및 전기 분야 합동 점검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경제환경위원회 위원들은 지속적인 현장 확인으로 화재상황 정리에 총력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으며, 신미숙 위원장은 “폐기물 처리시설의 인허가 단계부터 시민에게 미칠 영향을 살피고 인허가 후에도 철저한 지도·감독을 통해 동일한 사고가 재발하지 않도록 만전을 기해 달라”고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화성시의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