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양주시,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18일부터 방문 접수 시작

김성문 경제전문기자 kspa@jeongpil.com | 기사입력 2020/05/17 [07:02]

양주시,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18일부터 방문 접수 시작

김성문 경제전문기자 kspa@jeongpil.com | 입력 : 2020/05/17 [07:02]

 

[정필] 양주시는 오는 18일부터 정부 긴급재난지원금의 방문 신청을 접수한다고 밝혔다. 지원금은 편의에 따라 신용·체크카드나 지역화폐인 양주시랑카드, 선불카드 중 하나를 선택해 받을 수 있다. 이미 지난 11일 신용·체크카드사의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신청을 진행 중이며 방문신청 기간에도 카드사 홈페이지와 앱·콜센터·ARS를 통한 온라인 신청은 계속 이용할 수 있다.

 

온라인 신청이 어려운 경우, 18일부터는 신용·체크카드는 카드연계 은행창구를, 양주사랑카드는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선불카드는 오는 25일부터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신청이 가능하며 양주사랑카드는 18일부터 경기지역화폐 홈페이지에서 온라인으로도 신청할 수 있다.

 

신청시간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의 경우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카드 연계 은행창구는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까지이며, 야간과 주말, 공휴일에는 신청할 수 없다. 혼잡으로 인한 시민 불편 최소화를 위해 온·오프라인 신청 모두 마스크 5부제와 같은 방식으로 진행하며 신청자의 태어난 해 끝자리가 1·6이면 월요일, 2·7은 화요일, 3·8은 수요일, 4·9는 목요일, 5·0은 금요일에 신청할 수 있다.

 

카드사 온라인 신청 시 5월 16일부터는 출생연도와 관계없이 신청할 수 있다.지급대상은 소득·재산과 관계없이 3월 29일 24시 이전까지 양주시에 주민등록을 둔 모든 시민이며 온라인 신청자는 중복 신청할 수 없다. 지원 금액은 가구원별로 1인 가구 34만 8000원, 2인 가구 52만 3000원, 3인 가구 69만 7000원, 4인 가구 이상 87만 1000원이다.

 

지원금은 신청 후 2일 내 선택 카드에 자동 충전되고 재난기본소득과 동일하게 오는 8월 31일까지 사용할 수 있으며 지급수단에 따라 사용지역과 제한업종에는 차이가 있다.

 

이성호 양주시장은 “이번 긴급재난지원금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경제에 큰 힘이 되길 바란다”라며 “긴급재난지원금이 차질 없이 신속하게 지급될 수 있도록 모든 행정력을 동원하는 등 시민생활 안정과 민생경제 회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