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경기도 공익활동지원센터, ‘코로나19’ 재난 극복 긴급 지원사업 추진

경기시민사회와 ‘함께하는 공익활동’ 공모, 다음달 5일까지

김연실 복지전문기자 kspa@jeongpil.com | 기사입력 2020/05/19 [13:03]

경기도 공익활동지원센터, ‘코로나19’ 재난 극복 긴급 지원사업 추진

경기시민사회와 ‘함께하는 공익활동’ 공모, 다음달 5일까지

김연실 복지전문기자 kspa@jeongpil.com | 입력 : 2020/05/19 [13:03]

 

[정필] 경기도 공익활동지원센터는 코로나19 재난 극복을 위한 경기 시민사회와 ‘함께하는 공익활동’을 다음달 5일까지 공모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공모는 경기 시민사회가 코로나19 재난 극복에 동참할 수 있도록 경기도 소재 시민사회단체를 대상으로 창의적인 공익활동을 발굴하여 지원하고자 기획됐다.

 

경기도 내에서 실현가능한 코로나19 재난 극복 긴급 공익활동이면 사업내용과 사업방법 등의 제한 없이 신청이 가능하고, 경기도 시·군별 시민사회단체들의 연대활동을 우대한다. 사업수행기간은 6월 15일부터 11월 말까지로 총 지원금 5800만 원 한도 내에서 1개 사업 당 최대 1천만 원까지 지원한다.

 

사는 사업주체역량, 사업내용, 예산의 타당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선정할 예정이며, 그 결과는 다음달 11일 발표한다. 응모방법 등 자세한 사항은 센터 블로그를 참조하면 된다.

 

안명균 센터장은 “이번 긴급 지원사업을 통해 경기 시민사회가 연대의 정신을 발휘하여 다양하고 창의적인 아이디어로 코로나19 재난 극복에 앞장서기를 희망한다”라며 “더불어 센터가 설립된 후 첫 지원사업인 만큼 경기 시민사회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 공익활동지원센터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