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전라남도, 멘토·멘티 결연 ‘대학선배! 멘토링’

남도학숙 대학생, 지역 고교생에게 노하우 전수

김정훈 교육전문기자 kspa@jeongpil.com | 기사입력 2020/08/08 [11:27]

전라남도, 멘토·멘티 결연 ‘대학선배! 멘토링’

남도학숙 대학생, 지역 고교생에게 노하우 전수

김정훈 교육전문기자 kspa@jeongpil.com | 입력 : 2020/08/08 [11:27]


[정필] 전라남도와 (재)남도장학회는 지난 7일 새천년인재육성프로젝트 일환으로 남도학숙 대학생과 지역 고교생 50명이 함께한 ‘대학선배! 멘토링’을 개최했다. 나주 빛가람호텔에서 가진 이번 행사는 전남지역 고교생들에게 남도학숙 대학생들의 입시 노하우와 대학생활 요령을 전수하기 위해 마련됐다.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당초 80명(남도학숙 40명, 지역고교생 40명)이던 규모를 50명으로 축소하고 3일 과정을 1일로 줄였다. 교육생들의 안전을 위해 권역별 버스 지원을 비롯 행사장 입구 열화상 카메라 설치와 수시 발열체크, 마스크 의무 착용, 좌석 2m 거리두기 등 방역지침을 준수해 진행됐다.

 

행사는 감창연 한밭대 교수의 ‘성공적인 멘토링’ 강연을 시작으로, 김태원 구글코리아 상무의 ‘4차 산업혁명’, 남윤곤 메가스터디 소장의 ‘유형별 대학입시 준비방법’ 등 알찬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참여 고등학생은 물론 남도학숙 대학생들도 크게 만족했다. 전라남도는 인재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하고 멘토와 멘티 간 개별적인 만남을 적극 유도하는 등 지속적인 지원을 이어갈 방침이다.

 

고미경 전라남도 희망인재육성과장은 “멘티는 물론 멘토에게도 유익한 시간이 될 수 있도록 이번 멘토링 행사를 마련했다”라며 “하루라는 짧은 시간이지만 함께 성장하고 발전할 수 있는 좋은 인연으로 이어가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전라남도는 ‘지역과 함께 꿈꾸고 성장하는 으뜸인재’ 육성을 목표로 민선7기 브랜드 시책인 새천년 인재육성 프로젝트 3개 분야 12개 시책을 추진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