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전라남도, 코로나19 ‘지역감염 환자 6명’ 발생

질본 즉각대응팀 4명 투입, 도 검체채취 인력 18명 지원

양건영 의학전문기자 kspa@jeongpil.com | 기사입력 2020/08/23 [19:18]

전라남도, 코로나19 ‘지역감염 환자 6명’ 발생

질본 즉각대응팀 4명 투입, 도 검체채취 인력 18명 지원

양건영 의학전문기자 kspa@jeongpil.com | 입력 : 2020/08/23 [19:18]


[정필] 전라남도는 코로나
19 전남지역 확진자가 2210명에 이어 23일에도 지역감염으로 6명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전남 75번 확진자는 순천에 거주한 40대 여성으로 지난 18일 전남 51번 확진자와 접촉한 것으로 확인됐으며, 전남 76번 확진자는 광양에서 거주중인 60대 남성으로 전남 68번 확진자와 접촉했다. 이들은 지난 22일과 23일 도 보건환경연구원으로부터 각각 양성판정 받았다.

 

전남 75번은 순천의료원에, 76번은 조선대학교병원으로 이송돼 격리 입원 치료중이다. 전남 77번 확진자는 광양에 거주한 60대 여성으로 전남 53번 확진자의 접촉자로 연락을 받고 자가 격리 중이었으며, 지난 22일 도 보건환경연구원으로부터 양성판정돼 순천의료원에 격리 조치됐다.

 

순천에 거주한 전남 78번 확진자는 30대 남성으로, 전남 54번 확진자의 접촉자로 추정된다. 23일 도 보건환경연구원에서 양성판정받아 순천의료원에 입원 조치됐다. 전남 79번 확진자는 순천에서 거주중인 30대 직장인 여성이다. 지난 23일 도 보건환경연구원으로부터 양성판정돼 순천의료원으로 이송됐다.

 

전남 80번 확진자는 순천에 거주하는 50대 여성으로, 전남 51번 확진자와 접촉한 것으로 확인됐으며, 지난 21일 검체 채취 후 도 보건환경연구원에서 최종 양성으로 확인됐다. 다수 확진자가 발생한 순천시는 질병관리본부 즉각대응팀 4명과 합동 조사에 들어갔다. 전라남도는 검체 채취인력 18명을 긴급 지원했으며, 중앙사고수습본부에 지원인력을 추가 요청했다.

 

현재 전라남도 신속대응팀과 순천시, 광양시 역학조사반은 추가 접촉자 파악을 위해 심층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다. 치료병상 확보병상은 130병상(순천 89, 강진 41)으로 이중 57병상이 사용중이다. 잔여병상은 73병상(순천 63, 강진 10)이며, 오는 28일까지 167병상(순천 89, 강진 78)으로 늘릴 계획이다.

 

강영구 전라남도 보건복지국장은 최근 수도권에서 전국으로 감염이 무서운 속도로 확산되고 있고, 전남에서도 n차 감염이 대단히 빠른 속도로 진행되고 있다라며 도민들께서는 지역감염이 확산된 엄중한 상황이므로 수도권 등 발생지역 방문 자제, 가족 간 소모임 자제 등 사회적 거리 두기 실천과 함께 마스크 착용, 2m 거리 두기 등 개인 방역수칙을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어 전라남도는 앞으로 가능한 모든 조치를 동원해 지역사회 전파를 막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현재까지 전라남도 코로나19’ 총 확진자는 80명으로 국외 유입은 25, 55명이 지역 감염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