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동·서부교육지원청, 응급혈액 확보 위한 ‘사랑의 헌혈 운동’ 동참

김철호·박주정 교육장, “혈액 수급 위기상황 극복 및 안정화에 작은 보탬 되고파”

김정훈 교육전문기자 | 기사입력 2020/09/16 [15:04]

동·서부교육지원청, 응급혈액 확보 위한 ‘사랑의 헌혈 운동’ 동참

김철호·박주정 교육장, “혈액 수급 위기상황 극복 및 안정화에 작은 보탬 되고파”

김정훈 교육전문기자 | 입력 : 2020/09/16 [15:04]

동·서부교육지원청, 응급혈액 확보 위한 ‘사랑의 헌혈 운동’ 동참


[정필=김정훈 교육전문기자] 동·서부교육지원청 직원들이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응급혈액 수급난을 해소하고 안정적인 혈액 수급을 위해 16일 각 지원청에서 실시된 ‘사랑의 헌혈 운동’에 동참했다.

이번 ‘사랑의 헌혈 운동’은 동부교육지원청 1층 학교운영지원과 앞 주차장, 서부교육지원청 1층 현관 앞에서 동·서부지원청별로 각각 진행됐다.

‘사랑의 헌혈 운동’은 코로나19 확산 및 장기화에 따른 혈액 수급 문제점을 극복하기 위해 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진행됐다.

전혈의 경우 1인당 15분 정도 시간이 소요됐고 헌혈 참여 직원들은 헌혈 하루 전 몸 상태 유지를 위해 충분한 숙면을 취한 후 나눔 정신을 몸소 실천했다.

동부교육지원청 김철호 교육장은 “현재 코로나19로 인해 단체 및 개인헌혈이 취소되고 있는 상황에서 적극적으로 헌혈에 동참해 준 직원분들께 감사하다”며 “혈액 수급 안정화에 작은 보탬이 되길 바라고 앞으로도 우리 동부교육지원청은 헌혈문화에 적극 동참해 생명을 나누는 인도적 나눔 정신을 실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광주서부교육지원청 박주정 교육장은 “혈액수급 위기상황을 극복하는 데 작은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헌혈에 지속적인 관심을 가지고 생명 나눔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