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주광역시 남부소방서, 원거리 자연마을 찾아가는 소방서비스 운영

이승현 기자 kspa@jeongpil.com | 기사입력 2020/10/21 [15:09]

광주광역시 남부소방서, 원거리 자연마을 찾아가는 소방서비스 운영

이승현 기자 kspa@jeongpil.com | 입력 : 2020/10/21 [15:09]


[정필] 광주광역시 남부소방서는 관내 화재취약 원거리 자연마을의 소방안전문화 확산 과 주민들의 안전의식 고취를 위해 찾아가는 소방서비스를 운영한다고 21일 밝혔다.


화재취약 원거리 자연마을이란 소방관서에서 원거리에 위치하고 진입로가 협소한 곳으로 화재 등 출동 시 도착시간이 지연될 수 있어 신속한 소방서비스 수혜 사각지대를 말한다.


찾아가는 소방서비스 주요내용은 마을대표자 등 간담회 운영을 통해 소방서비스 개선을 위한 주민 의견청취, 고령자 등 취약가구 소화기 및 타이머 가스콕 보급,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 현황 재조사 등이며 더불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의용소방대와 방역·소독 지원을 추진한다.


정선모 남부소방서장은 “원거리 자연마을은 화재·구조·구급 등 상황 발생 시 초기 대응이 지연돼 인명피해가 커질 수 있다”라며 “찾아가는 소방서비스 제공으로 시민의 안전에 사각지대가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남부소방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