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흥해 초곡 도시개발사업지구 친출입로 개통 “막힘없이 빠르게”

이승현 | 기사입력 2019/04/15 [17:23]

흥해 초곡 도시개발사업지구 친출입로 개통 “막힘없이 빠르게”

이승현 | 입력 : 2019/04/15 [17:23]
    포항시

[정필] 포항시는 15일 초곡 도시개발사업지구 내 입주민들의 원활한 차량통행을 위해 국도7호선과 초곡지구를 바로 연결하는 진·출입로의 개통식을 갖고 본격적으로 차량소통을 시작했다.

초곡 도시개발사업지구는 삼구트리니엔, 지엔하임 등 약4,200세대의 대규모 공동주택 입주민과 주변상권을 수용하는 도시개발사업지구이다. 현재 이용되는 주진출입로인 7번국도로 접속되는 초곡교차로가 ‘흥해우회 국도건설공사’의 지연으로 교통신호체계로 운영됨에 따라 민원 및 교통체증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됐다.

포항시는 이러한 문제점을 사전에 인식해 국도7호선과 연결하는 총연장 1.6km의 입체교차로 개설을 추진했으며, 초곡지구 도시개발사업 시행자인 경북개발공사의 잉여금 84억 원으로 사업을 시행했다.

2018년 3월부터 지엔하임과 계룡리슈빌 등 1,200세대의 입주가 시작된 이후, 2019년 1월 삼구트리니엔 등 1,600세대의 본격적인 입주가 시작됨에 따라 올해 1월에 진출로를 우선 개통했고 이번에 진입로까지 전면 개통했다.

초곡지구 진출입도로 개통으로 주출입로인 초곡교차로의 서비스 수준이 E에서 C로 상향되고 지체시간도 79.9초/대에서 39.9초/대로 감소하는 등 교통체계가 대폭 개선됨에 따라 주말과 출·퇴근 시간대의 포항~흥해간 7번국도 교통정체 해소에도 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이번 초곡지구 진입도로 개통으로 초곡지구 주민들뿐만 아니라 경주와 영덕을 잇는 주요간선도로인 7번국도를 이용하는 많은 시민들과 관광객들에게도 쾌적한 교통 환경을 제공 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 시민들이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