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서부지방산림청장 소나무재선충병 항공예찰 실시

김창석 환경전문기자 kspa@jeongpil.com | 기사입력 2022/01/13 [09:12]

서부지방산림청장 소나무재선충병 항공예찰 실시

김창석 환경전문기자 kspa@jeongpil.com | 입력 : 2022/01/13 [09:12]

서부지방산림청장


[정필=김창석 환경전문기자 kspa@jeongpil.com] 서부지방산림청은 소나무재선충병 조기발견 및 효율적인 방제전략 수립을 위해 1월 10일 산림 헬기를 활용하여 하동군 및 진주시 소나무숲에 대한 항공예찰 및 광양시청 기관장 면담을 했다.

소나무재선충병 항공예찰은 매년 8~10월, 12~1월 정기적으로 실시하고 있으며 이번 예찰은 2022년 제1차 정기 항공예찰로 하동군 약 14,000ha, 진주시 약 19,000ha의 산림에 대하여 서부지방산림청장, 함양국유림관리소장, 경남도청 담당 팀장 등이 합동 항공예찰을 실시하여, 방제상황을 전반적으로 점검하고, 지상에서 확인하기 어려운 지역의 현황 및 피해 고사목을 확인하였다.

서부지방산림청장은 이번 항공예찰과 더불어 광양시청 부시장 면담을 실시하여, 서부지방산림청에서 실시하는 광양지역 재선충병 방제 현황을 공유하고, 3월 말까지 광양시 소나무재선충병 완전 방제가 될 수 있도록 행정절차 및 인력, 예산 등을 적극 반영하여 줄 것을 요청하는 등 올해 방제사업에도 총력을 기울여줄 것을 당부하였다.

권장현 서부지방산림청장은 “지속적인 예찰을 통해 방제 대상목이 누락되지 않고 완전 방제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며, 시·군 접경지역은 방제 효율성이 떨어지는 사각지대이니, 지자체에서도 소나무재선충병 방제를 위해 지속적인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