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강릉시 문화도시 조성사업, ‘목공작품 전시회’

시민자율예산제 ‘작당모의’ 공모 선정팀, 폐자원 활용 작품 전시

김하영 기자 kspa@jeongpil.com | 기사입력 2022/08/19 [07:58]

강릉시 문화도시 조성사업, ‘목공작품 전시회’

시민자율예산제 ‘작당모의’ 공모 선정팀, 폐자원 활용 작품 전시

김하영 기자 kspa@jeongpil.com | 입력 : 2022/08/19 [07:58]

문화도시 조성사업, ‘목공작품 전시회’


[정필=김하영 기자 kspa@jeongpil.com] 강릉시 문화도시조성사업 시민자율예산제 ‘작당모의’ 공모전에 선정된 '모두의 숲'팀이 19일부터 20일까지 구슬샘 문화창고에서 폐목재 재활용 작품을 전시하는 ‘누구나 작업장 프로젝트-목공작품 전시회’를 선보인다.

이번 전시는 7월~8월에 진행한 폐목재 활용 목공 기술 워크샵에 참여한 시민 수강생들의 목공작품을 전시하고, 목공 작업에 필요한 기본적인 장비와 도구, 도면 등을 소개한다.

'모두의 숲'팀은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강릉의 산불 피해목 및 지역에서 발생하는 폐목재를 재활용해 여성들을 대상으로 일상생활에 필요한 기술을 배우는 목공 기술 워크샵을 진행하였으며, 기존의 남성 중심으로 이루어진 기술 분야에 대해 다 함께 이야기하고, 안전한 기술 체험 현장의 토대를 마련하여 새로운 기술 문화를 조성하고 나아가 여성 기술자 네트워크를 구축하고자 했다.

워크샵에 참여한 시민 수강생들은 “어렵고 멀게만 느껴진 기술 분야의 단어와 사용법을 안전하게 익힐 수 있어서 유익했고, 여성 기술자의 이야기를 접할 수 있는 기회가 더 많아졌으면 좋겠다”며 앞으로 '모두의 숲'팀 활동에 대한 기대를 전했다.

한편, 19일 오후 4시에는 구슬샘 1층 공연장에서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쿨루프(COOL LOOF) 시원한 지붕 프로젝트!’준비했다.

이번 강연 및 전시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모두의 숲'팀의 SNS 계정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