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기고] ‘장식용 에탄올 화로’ 화재 위험성에 주의

정필 | 기사입력 2022/06/13 [19:41]

[기고] ‘장식용 에탄올 화로’ 화재 위험성에 주의

정필 | 입력 : 2022/06/13 [19:41]

 

보성소방서 홍교119안전센터 소방위 한선근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집에서 간편하게 불멍(불을 보며 멍하게 있는 것을 의미)을 할 수 있는 에탄올 화로가 온라인을 통해 다수 판매되고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로 야외 캠핑 활동이 활발해지면서 캠핑장 또는 텐트 등에서의 에탄올 화로 사용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최근 23개월간(2020. 1. 1~2022. 3. 30.) 전국에서 에탄올 화로 관련 화재가 총 13건이 발생했고 이로 인해 15명의 부상자와 5000만 원 이상의 재산 피해가 발생했다.

 

에탄올 화로의 주요 화재 사례를 살펴보면 연소 중인 에탄올 화로에 에탄올을 보충하던 중 에탄올 증기가 폭발하면서 화재가 발생, 에탄올 화로 사용 중 사용자의 옷에 불이 붙으며 화재 발생, 에탄올 화로를 사용하기 위해 라이터를 켠 순간 유증기 등에 착화되어 화재가 발생하는 경우가 있었다. 국내에서는 아직 에탄올 화로에 대한 표준 및 안전기준이 없는 실정이다.

 

장식용 에탄올 화로사용 시 주의사항은 연소 중이거나 제품이 뜨거울 때는 연료 주입 금지(에탄올 불꽃은 연소 중임에도 밝은 곳에서 육안 확인 어려워 추가 연료 주입 전 소화 도구를 사용하여 잔불 제거), 연소 중에는 제품 표면의 온도가 높아 화상 위험, 제품이 충분히 식기 전에는 만지지 말 것(제품 전도에 주의), 커튼·옷 등 가연성 제품은 멀리하고 소화기 등을 가까이 두고 사용, 주기적인 환기 실시(에탄올 화로를 실내에서 사용하면 실내 산소 농도가 감소 및 실내 에탄올 유증기 농도 증가로 점화 시 폭발 위험)

 

물을 이용한 소화 금지(불길이 퍼질 위험), 제공된 소화 도구를 사용, 에탄올을 제외한 다른 연료 사용금지, 작은 크기의 라이터를 사용하면 화상을 입거나 옷에 불이 붙을 수 있으므로 점화 시 길이가 긴 라이터 사용 등이다. 만일, 화염이 작거나 소화기가 주변에 있으면 반드시 소화기를 활용하여 불을 끄고, 화재가 확대되지 않게 주변의 가연물을 제거해야 한다. 무엇보다도 중요한 것은 인명피해가 없도록 하는 것이므로 화재 발생 시 대피 신고실천을 당부드린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