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사회고발] 안산시 아파트 붕괴 위험 주민 불안 시(市)는 “2027년까지 기다려라”

이승현 기자 kspa@jeongpil.com | 기사입력 2022/09/21 [09:39]

[사회고발] 안산시 아파트 붕괴 위험 주민 불안 시(市)는 “2027년까지 기다려라”

이승현 기자 kspa@jeongpil.com | 입력 : 2022/09/21 [09:39]

▲ 안산시 선부동의 한 아파트 단지의 벽과 천정에 굵은 균열이 발생  © 이승현 기자

 

[정필] 안산시 선부동의 한 아파트 단지의 벽과 천정에 굵은 균열이 발생하고 거실이 심하게 기울어져 거주 중인 주민들이 불안에 떨고 있다.

 

해당 아파트 거실은 지반 침하 때문인지 한쪽으로 기울면서 500ml 생수통을 바닥에 놓으면 빠르게 굴러가고, 집안의 모든 가구는 자동으로 문이 열릴 정도로 건물 구조에 심각한 문제가 있어 보인다.

 

특히 주민들은 아파트 단지 외벽에 설치된 가스관에서 가스가 누설돼 해마다 가스 누설로 인한 공사를 반복하고 있다며 가스 폭발 등으로 인한 화재가 발생하지 않을까 노심초사하고 있다.

 

실제로 가스 배관 누설공사 내역에는 201811066·7라인 공사 11098·9라인 공사, 11134·5라인, 11171·2라인 202011251호 라인, 20211106동 전체 라인 공사 등 가스 누출로 인한 문제가 심각하고, 일부 동은 반복적으로 가스 누출이 발생해 대책 마련이 시급한 실정이다.

 

주민들은 자칫 가스 누출로 인한 폭팔 등 대형 사고가 발생하지는 않을지 안전에 대한 심각한 위협을 느끼고 있다며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하소연 하고 있다.

 

문제가 되고 있는 해당 아파트는 한 필지에 두 개의 단지가 있는 통합필지로 구성된 군자주공 11·12단지 아파트로 지난 1990년과 1991년 준공된 지 30년이 지난 노후 아파트다.

 

군자주공 11·12단지 아파트는 앞선 지난 2015년 소사-원시 복선전철 공사 중 터널 발파작업으로 인해 아파트 균열과 지반침하 등이 발생했다는 문제가 제기된 곳이다. 이후 7년이 지난 현재 주민들은 거주에 대한 불안감 해소를 위한 예비안전진단(현지 조사) 동의서 650장을 확보해 향후 10년간 안전한 생활이 가능한지 국민신문고를 통해 현지조사를 요청했다.

 

이에 대한 답변은 군자주공 11·12단지 아파트 담당지인 안산시를 통해 내려왔다.

 

시는 군자주공 11·12단지 아파트는 재건축사업 정비계획 입안을 위한 안전진단 실시 요건에 해당하는 사항이 없어 안전진단을 실시할 수 없다고 답변했다. “11단지는 내진설계 의무화가 적용된 1988825일 이전에 조립식 PC 구조로 건축돼 내진설계 의무 대상이 아니고, 철근콘크리트 구조로 지어진 12단지는 내진설계가 반영돼 군자주공 11·12단지는 안전진단 요건이 되지 않는다고 응답했다.

 

아파트 주민인 박수동 씨는 오래전부터 불안해 떨던 주민 870세대가 의기 통합해 재건축주비추진위원회를 결성했다면서 주민 모두가 건물 붕괴·화제 등으로 인한 불안에서 벗어나고 싶다면서 하루 빨리 안전진단이 실시돼 가족들과 불안감 없이 안전한 곳에서 지낼 수 있었으면 좋겠다라고 바람을 전했다.

 

 박수동 씨는 안산시에서는 시가 추진하는 도시정비법 2030계획에 의해 군자주공 11·12단지 아파트의 경우 2027년 이후에나 현지조사가 가능하다는 입장인데 당장 주민들이 생명의 위협을 느낄 정도로 불안해하고 있는 만큼 주민 안전을 위해서도 빠른 안전진단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송바우나 안산시의회 의장은 군자주공 11·12단지 아파트를 직접 찾아가 살펴 본적이 있다면서 주민들의 고충을 익히 알고 있고 주민들의 불안에 대해 깊이 공감한다의회 차원에서 도울 수 있는 가능한 방안을 찾아보겠다라고 말했다.

 

안산시 주택과 담당 공무원은 법규상 주민들이 원하는 안전진단을 바로 할 수는 없지만 도움이 될 만한 다른 방안을 고민해 보겠다고 말했다.

 

옛말에 소 읽고 외양간 고친다는 말이 있다. 주민들이 우려하는 안전문제로 인한 큰 재난이 발생하기 전에 이를 예방하기 위한 좀 더 유연한 법 해석과 대처가 있으면 어떨지 고민해 보는 지혜가 필요해 보인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탐사뉴스 많이 본 기사
광고